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거대한 익룡, 케찰코아툴루스

거대한 익룡, 케찰코아툴루스

케찰코아툴루스는 날 수 있는 동물 중에서 역사상 가장 큰 종이었다.

생물학

검색어

케찰코아툴루스, 디노, 선사 시대 생물, 공룡, 날 수 있는 능력, 화석, 선사 시대 파충류, 백악기, 비행 생활, 부리, 비열한, 재건, 꺼진, 해골, 육식 동물, 육식성의, 비행, 박쥐, 척추 동물, 동물, 생물학

관련 엑스트라

프테라노돈

새와 비슷한 선사 시대의 날아가는 파행 동물이다. 그러나 새와 프테라노돈 사이에 직접적 진화적 결합이 없다.

시조새

시조새, 즉 아르카이오프테릭스는 새와 파충류의 특징도 가지고 있었다. 아마 새의 선조로 여기면 된다.

지질 연대 동안의 대륙 이동설

지구의 대륙들은 역사가 흐르면서 계속 이동하고 있었다.

트리케라톱스

초식 공룡의 한 종류인데 큰 주름장식과 세 개의 뿔을 보니까 쉽게 알아낼 수 있다. 백악기 때 살았다.

어파토사우루스

목과 꼬리가 긴 대형 초식 공룡이다.

작은 관박쥐

먹이를 잡고 방향을 찾기 위해 초음파를 사용하는 동물이다.

데이노니쿠스

데이노니쿠스란 '무서운 발톱'이라는 뜻이다. 드로마이오사우루스과의 육식 공룡이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