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바나는 지구의 표면을 어떤게 변경합니까?

바나는 지구의 표면을 어떤게 변경합니까?

바닷물은 외력으로서 해안을 변경하는 데에 큰 역할을 한다.

지리학

검색어

해수, 바다 해안, 밀물, 조류, 썰물, 웨이브, 해안선, 낭떠러지, 록, 라군, 만, 사취, 연마, 바다, 대양, 릴리프 기능, 지형, 충적지, 물리적 지리, 지리학

관련 엑스트라

질문

  • 파식 틈새는 어디에서 생깁니까?
  • 파식 틈새는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탑은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아치는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파식대지는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동굴은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리커브드 습곡은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해변둑은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육계사주는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석호는 어떤 해안의 특징입니까?
  • 파도는 바닷속에서 얼마나 깊을 때 사라집니까?
  • 해변둑이란 무엇입니까?
  • 물속의 분자들은 원형 궤도를 돌아간다는 것은 맞습니까?
  • 파도는 지구 회전에 의해 일어나는 것입니까?
  • 탑은 아치가 무너진 후에 남은 것은 맞습니까?
  • 파식대지란 바다가 나르는 퇴적물로만 이어진 것입니다. 맞습니까?
  • 바닷물 침식은 어떤 해안에서 발생합니까?
  • 바닷물이 퇴적을 쌓이는 것은 어떤 해변에서 발생합니까?
  • 다음 중에서 어느가 퇴적해안의 특징이 아닙니까?
  • 다음 지형 중에서 어느가 바닷물이 형성한 것이 아닙니까?

장면

해안

  • 침식해안
  • 퇴적해안
  • 밀물
  • 썰물

바닷물은 외력으로서 해안을 변경하는 데에 큰 역할을 한다. 지형을 형성할 수 있는 해수 침식 유형 중에서 하나는 찰과상이라고 한다.

찰과상은 보통 풍랑 때문에 발생한다. 바람과 물 표면 간의 마찰은 표면 장력파를 생산하는데 잔물결이라고도 한다. 물의 질량과 그의 표면이 클수록 파도가 커질 수 있다.
파도 이내의 물 분자는 앞으로 이동하는 대신에 원형 길을 따라간다. 파동은 서로 옆에 있는, 궤도하는 물 입자들의 위상차로 인해 일어난다. 궤도 반지름은 물이 깊을수록 작아지다가 깊이가 파장의 에 이룬다면 파도가 사라진다.

찰과상으로 생긴 지형은 침식해안과 퇴적해안에서 다르다. 침식해안은 가파른 절벽으로 이어졌고 파도가 계속 치고 있다. 우선, 밀물의 수준과 썰물의 수준 사이에서 파식 틈새가 형성된다. 파도가 절벽을 계식 치기 때문에 이 틈새들은 점점 커지다가 틈새의 윗부분이 지지가 없어서 떨어진다. 이 과정은 여러 반복되므로 해안은 점차 물러가는 동안 앞에서 파식대지가 생긴다.

다양한 암석으로 구성된 절벽의 일부인 연암은 더 빠르게 침식되기 때문에 이 생긴다. 그리고 남아 있는 경암이 된다. 바다 쪽으로 들어나는 경암에서 생긴 틈새는 더 나아가게 침식되니까 아치가 돼 버린다. 시간이 지나면서 아치는 무너지므로 탑만 남아 있을 것인데 은 파도가 계속 친다.

퇴적 때문에 생긴 지형은 퇴적해안에서 찾을 수 있다. 해저와의 마찰로 인해 해변 근체에서 대부분의 에너지를 잃어버린 파도는 퇴적물을 놓는다. 여기에서는 퇴적물이 보통 해안과 평행하여 쌓이므로써 수면 위로 올라오면 해변둑이라고 불리게 된다.

어떤 파도는 해안 근처로 사각으로 다가온다면 해변둑의 구성원인 것들은 이동하기 시작하는데 바람의 방향은 그의 커짐에 영향을 미친다. 이의 경에는 길어지는 해변둑이 해안을 따라가지 않으니까 공해에서 큰 만을 분리할 수도 있다. 이 종류의 해벽둑은 만구 사주​라고 하는데 공해에서 분리된 물은 석호라고 부른다.

바람의 방향을 따라서 길어지는 해변둑은 깊은 만에 이룬다면 같은 방향으로 계속 길어질 수가 없을 것이다. 그러니까 공해의 파도들은 그의 끝부분을 해안을 향하는 걸이로 만들 것이다. 이것은 리커브드 습곡이라고 한다. 더욱이, 세로방향의 이동의 결과로서 어떤 본토연결하는 경우도 있는데 육계사주라고 불린다.

파괴적인 파도는 주로 높은 조차의 공해의 해안에서 발생하는 반면에 건설적인 파도낮은 조차의 얕은 바다의 경우에 흔하다.

침식해안

  • 밀물
  • 썰물
  • 파식 틈새 - 밀물의 수준과 썰물의 수준 사이에서, 절벽의 기반 부분에서 바닷물의 침식으로 인해 생긴 오목한 곳이다. 파도가 계속 치니까 점차 커지다가 어느새 윗부분은 지지가 없어서 무너지게 될 것이다.
  • 아치 - 바다 쪽으로 들어나는 경암에서 생긴 틈새는 더 나아가게 침식되니까 아치가 돼 버린다.
  • - 아치가 무너질 때 생긴 것이다.
  • 파식대지 - 절벽 기반 근처에서 놓은 퇴적물인데 약간 바다 쪽으로 향한다.
  • 동굴 - 틈새가 커지는 결과로 생긴다.
  • 구멍 - 절벽의 틈 위에서 표면으로 향하는 구명이다. 고압 때문에 틈 안으로 들어가는 파도의 일부는 이 구명을 통해 터뜨릴 때 간헐천과 비슷하다.
  • 애추구 - 절벽 기반 근처에서 쌓인 돌무더기인데 약간 바다 쪽으로 향한다.

퇴적해안

  • 리커브드 습곡 - 사각으로 해안 쪽으로 다가오는 파도로 인해 해변둑이 길어지고 깊은 물에 이룰 때까지 이동한다. 여기에서 더 이상 같은 방향을 따라 길어지기가 불가능하고 공해의 파도들은 그의 끝부분을 해안을 향하는 걸이로 만들 것이다.
  • 해변둑 - 직접 해변에서 퇴적물로 지어진 댐이다.
  • 해수 소택지 - 연안 습지인데 공해와 분리되어 있어서 염도는 점점 높아진다.
  • 육계사주 - 본토 근처에 있는 섬을 본토와 연결하는 땅이다.
  • 만구 사주 - 퇴적물로 이어진 댐인데 해안에서 멀다. 공해와 해변 근처의 얕은 물을 분리한다.
  • 석호 - 다른 수역과 만구 사주에 의해 분리된 수역이다.

파도

  • 물마루 - 파도의 높은 부분이다.
  • 파랑골 - 파도의 낮은 부분이다.
  • 파장 - 물마루 간의 거리다.
  • 양진폭 - 파도의 높이.
  • ½ 파장
  • 깊은 물
  • 얕은 물

애니메이션

  • 침식해안
  • 퇴적해안
  • 밀물
  • 썰물
  • 물마루 - 파도의 높은 부분이다.
  • 파랑골 - 파도의 낮은 부분이다.
  • 파장 - 물마루 간의 거리다.
  • 양진폭 - 파도의 높이.
  • ½ 파장
  • 깊은 물
  • 얕은 물
  • 파식 틈새 - 밀물의 수준과 썰물의 수준 사이에서, 절벽의 기반 부분에서 바닷물의 침식으로 인해 생긴 오목한 곳이다. 파도가 계속 치니까 점차 커지다가 어느새 윗부분은 지지가 없어서 무너지게 될 것이다.
  • 아치 - 바다 쪽으로 들어나는 경암에서 생긴 틈새는 더 나아가게 침식되니까 아치가 돼 버린다.
  • - 아치가 무너질 때 생긴 것이다.
  • 파식대지 - 절벽 기반 근처에서 놓은 퇴적물인데 약간 바다 쪽으로 향한다.
  • 동굴 - 틈새가 커지는 결과로 생긴다.
  • 구멍 - 절벽의 틈 위에서 표면으로 향하는 구명이다. 고압 때문에 틈 안으로 들어가는 파도의 일부는 이 구명을 통해 터뜨릴 때 간헐천과 비슷하다.
  • 애추구 - 절벽 기반 근처에서 쌓인 돌무더기인데 약간 바다 쪽으로 향한다.
  • 리커브드 습곡 - 사각으로 해안 쪽으로 다가오는 파도로 인해 해변둑이 길어지고 깊은 물에 이룰 때까지 이동한다. 여기에서 더 이상 같은 방향을 따라 길어지기가 불가능하고 공해의 파도들은 그의 끝부분을 해안을 향하는 걸이로 만들 것이다.
  • 해변둑 - 직접 해변에서 퇴적물로 지어진 댐이다.
  • 해수 소택지 - 연안 습지인데 공해와 분리되어 있어서 염도는 점점 높아진다.
  • 육계사주 - 본토 근처에 있는 섬을 본토와 연결하는 땅이다.
  • 만구 사주 - 퇴적물로 이어진 댐인데 해안에서 멀다. 공해와 해변 근처의 얕은 물을 분리한다.
  • 석호 - 다른 수역과 만구 사주에 의해 분리된 수역이다.

내레이션

바닷물은 외력으로서 해안을 변경하는 데에 큰 역할을 한다. 지형을 형성할 수 있는 해수 침식 유형 중에서 하나는 찰과상이라고 한다.

찰과상은 보통 풍랑 때문에 발생한다. 바람과 물 표면 간의 마찰은 표면 장력파를 생산하는데 잔물결이라고도 한다. 물의 질량과 그의 표면이 클수록 파도가 커질 수 있다.
파도 이내의 물 분자는 앞으로 이동하는 대신에 원형 길을 따라간다. 파동은 서로 옆에 있는, 궤도하는 물 입자들의 위상차로 인해 일어난다. 궤도 반지름은 물이 깊을수록 작아지다가 깊이가 파장의 에 이룬다면 파도가 사라진다.

찰과상으로 생긴 지형은 침식해안과 퇴적해안에서 다르다. 침식해안은 가파른 절벽으로 이어졌고 파도가 계속 치고 있다. 우선, 밀물의 수준과 썰물의 수준 사이에서 파식 틈새가 형성된다. 파도가 절벽을 계식 치기 때문에 이 틈새들은 점점 커지다가 틈새의 윗부분이 지지가 없어서 떨어진다. 이 과정은 여러 반복되므로 해안은 점차 물러가는 동안 앞에서 파식대지가 생긴다.

다양한 암석으로 구성된 절벽의 일부인 연암은 더 빠르게 침식되기 때문에 이 생긴다. 그리고 남아 있는 경암이 된다. 바다 쪽으로 들어나는 경암에서 생긴 틈새는 더 나아가게 침식되니까 아치가 돼 버린다. 시간이 지나면서 아치는 무너지므로 탑만 남아 있을 것인데 은 파도가 계속 친다.

퇴적 때문에 생긴 지형은 퇴적해안에서 찾을 수 있다. 해저와의 마찰로 인해 해변 근체에서 대부분의 에너지를 잃어버린 파도는 퇴적물을 놓는다. 여기에서는 퇴적물이 보통 해안과 평행하여 쌓이므로써 수면 위로 올라오면 해변둑이라고 불리게 된다.

어떤 파도는 해안 근처로 사각으로 다가온다면 해변둑의 구성원인 것들은 이동하기 시작하는데 바람의 방향은 그의 커짐에 영향을 미친다. 이의 경에는 길어지는 해변둑이 해안을 따라가지 않으니까 공해에서 큰 만을 분리할 수도 있다. 이 종류의 해벽둑은 만구 사주​라고 하는데 공해에서 분리된 물은 석호라고 부른다.

바람의 방향을 따라서 길어지는 해변둑은 깊은 만에 이룬다면 같은 방향으로 계속 길어질 수가 없을 것이다. 그러니까 공해의 파도들은 그의 끝부분을 해안을 향하는 걸이로 만들 것이다. 이것은 리커브드 습곡이라고 한다. 더욱이, 세로방향의 이동의 결과로서 어떤 본토연결하는 경우도 있는데 육계사주라고 불린다.

파괴적인 파도는 주로 높은 조차의 공해의 해안에서 발생하는 반면에 건설적인 파도낮은 조차의 얕은 바다의 경우에 흔하다.

관련 엑스트라

자연 지리학의 용어

이 애니메이션은 제일 중요한 지형, 지표수, 또한 그의 상징을 설명한다.

조류

달의 중력에 의한 해수면상승 및 해수면하락이다.

물순환 (중급)

지구의 물은 끊임없이 변하는 상태이다. 물순환은 증발, 강수, 용화, 결빙 같은 과정을 포함한다.

해류

열염분 순환은 해류의 세계적인 체계인데 지구의 기후에 큰 영향을 미친다.

파도 종류

파도는 우리 생활의 다양한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

폭포

강이 흘러가다가 가파른 절벽 위에서 내려올 때 생기는 장관을 이루는 현상이다.

해안과 스텝의 풍화작용에 의한 지형

바람은 외력으로써 해안과 스텝의 지형을 형성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풍화작용에 의한 사막 지형

바람은 외력으로서 사막을 형성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지구의 지형

이 애니메이션은 가장 큰 산맥, 평야, 강, 호수 및 사막을 소개한다.

강과 지형

강들은 지구 표명을 형성하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침식, 운송, 또한 침전물 퇴적도 한다.

자위더르 간척 사업 및 삼각주 계획 (네덜란드)

네덜란드가 몇세기전부터 계속 바다와 싸우고 있는데 이런 주목할 만한 토목 공학 해결은 도움이 될 것이다.

대륙과 대양

지구의 육지는 대양들에 의해 대륙들로 분리되어 있다.

조력 발전소

조력 발전소는 전력을 만들기 위해서 날마다 일어나는 수위 변동을 이용한다.

쓰나미

쓰나미는 엄청난 파괴력이 있는 큰 해일이다.

해저 지도

지각판 경계선은 해저에서 잘 보인다.

카르스트 지방 (중급)

카르스트 지형, 돌리네나 빗물받이 돌이 나타난다.

지하수

지하에는 지하수와 암반수가 있다.

빙하 (중급)

빙하는 눈으로 이어진 거대한 물체인데 느리게 계속해서 움직이고 있다.

바다 및 만

중요한 바다와 만을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