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석기 시대부터 철기 시대까지

석기 시대부터 철기 시대까지

도끼의 고고학적 기간 내내의 발달을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역사

검색어

도끼, 손 도끼, 구석기 시대의, 신석기 시대, 동기 시대, 청동 시대, 철기 시대, 구리, 외치, 선사 시대, 석기 시대, 장치, 툴, 화살촉, 도끼 머리, 괭이, 팔찌, 스크레이퍼, 창끝, 화살표 떨림, 화살표, 곡괭이, 냄비, 보석류, 검, 툴 제작, 무기, 라이프 스타일, 이력

관련 엑스트라

장면

도끼의 발전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중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신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동기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청동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철기 시대

  • 구석기 시대 - 구석기 시대, 2백4십만 년 전쯤 시작된 시대다. 기원전 만 년쯤 끝났다.
  • 중석기 시대 - 대충 기원전 만년 및 기원전 7천 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신석기 시대 - 대충 7000년 및 기원전 45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동기 시대 - 동석기 시대, 대충 4500년 및 기원전 33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청동 시대 - 대충 기원전 3300년 및 기원전 1200년 사이의 고고학적 시대였다.
  • 철기 시대 - 기원전 1200년쯤 시작된 고고학적 시대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주먹도끼 - 눈물과 비슷한 모양인 도구였는데 돌을 깎아내서 만들어졌다. 일반적으로 사용된 것이었다.
  • 긁어내는 도구 - 동물을 가죽을 깨끗하게 하는 데에 쓰인 도구였다.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바늘 - 뼈로 만들어졌는데 옷을 만드는 데, 또한 가죽에 구멍을 만드는 데에 쓰였다.
  • 도끼 머리 - 큰 바위나 돌을 깎아내서 만든 도구인데 조각된 후에 연마됐다.
  • 밧줄 - 식물섬유질이나 동물의 힘줄로 만든 밧줄이었다. 도끼 머리를 손잡이에 묶는 데에 쓰였다.
  • 손잡이 - 나무로 만들어졌다. 도끼 머리는 자루의 윗부분 측면이나, 갈라서 생긴 틈에 두었다.
  • 도끼 머리
  • 돌도끼
  • 화살촉 - 조각된 돌 화살촉은 동물의 힘줄, 아니면 식물의 섬유질을 써서 자루에 묶였다.
  • - 깎아내서 만들어진 칼인데 얇고 날카로운 가장자리를 가졌다. 고기를 썰 때, 가죽을 자를 때, 도한 나무를 찍을 때 쓰였다.
  • 밧줄
  • 손잡이 구멍
  • 손잡이
  •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 머리
  • 연마된 돌도끼 - 연마된 돌도끼는 다양한 모양으로 만들어졌다. 기본 유형 중에서 하나는 목자루 윗부분을 갈라 생긴 두 부분 사이에 도끼 머리를 두고 식물섬유질로 만든 밧줄로 묶인 도끼였다. 또 다른 유형의 경우에, 도끼머리에 구멍을 만들었고 그에 자루를 넣었다. 쐐기로 또 안전하게 묶었다.
  • 괭이 머리 - 연마된 도끼머리다.
  • 괭이 - 농업처럼 오래된 것이다. 연마되고 평평한 머리는 식물섬유질로 손잡이에 묶였다.
  • 뿔괭이 머리 - 사냥꾼들이 잡은 동물의 뿔과 가지진 뿔로도 도구를 만들었다. 이 시대 때 뿔 괭이는 일반적으로 쓰인 도구였다.
  • 도끼 머리 - 동 도끼 머리의 뒷부분을 더 잘 붙이기 위해 뒤접었다.
  • 평형 동도끼 -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고 식물섬유질로 자루에 묶였다.
  • 머리
  • 밧줄
  • 손잡이
  • 평형 동도끼
  • 창끝 - 이 시대 때, 창끝과 화살촉은 보통 동으로 만들어졌다. 비어 있는 끝부분 안으로 자루를 넣었으며 식물섬유질이나 가죽으로 만들어진 밧줄로 묶었다.
  • 팔찌 - 동으로 보석도 만들었다.
  • 도끼 머리
  • 망토 - 마른 풀로 짜서 만들었다.
  • 화살통 - 가죽으로 만들어졌고 화살을 저장하는 역할을 했다.
  • 화살 - 자루는 가막살 나무의 변재로, 화살촉은 부싯돌로 만들어졌다. 화살축을 자루에 자작나무의 진액으로 붙었다.
  • - 주목나무 수간을 써서 만들어졌다. 180 cm 길었고 범위는 30-50 m에 달했다.
  • 외치 - '하우슬라브요흐의 남자', 다른 말로 '아이스맨'은 아마 5300년 전, 동기 시대 초기 때 살았던 사람이다. 미라는 1991년9월19일에 이탈리아 · 오스트리아 국경에 위치한 외츠탈 알프스의 빙하, 하우슬라브요흐 근체에서 발견되었다. 이 곳은 3210 m의 고도에 있다. 세계의 가장 오래된 완전히 보존된 미라다. 죽었을 때 아마 45살 정도였으며 키가 158 cm 높고 몸무게가 50 kg이었을 것이다.
  • 모자 - 곰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가죽 밧줄도 붙어 있었다.
  • 도끼 - 9,5 cm 긴 머리는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60 cm 긴 나무로 된 자루에 묶였다.
  • 각반 - 다리에 입은 것이었는데 밧줄로 고정했다.
  • 신발 - 창은 곰의 가죽으로, 윗부분은 사슴의 가죽으로 만들어졌다. 내부는 짚으로 채워 있었는데 처리와 충전재를 위한 것이었다.
  • 곡괭이 -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곡괭이 - 청동 곡괭이는 다양학 묵적(예를 들어 나무 찍기, 채굴, 등)을 위해 쓰기가 가능하다. 구멍이 있는 머리를 자루에 궸다.
  • 곡괭이 머리 - 청동으로 된 곡괭이인데 서로 반대로 되는 날을 가졌다.
  • 통이 있는 도끼 - 청동기시대 후기 때 생긴 발전된 형태의 도끼다. 점점 넓어지는 날을 가진 도끼 머리의 윗부분은 비어 있는데 그것으로 목개 자루로 궸다.
  • 통이 있는 도끼 머리 - 비어 있는 도끼 머리는 가장자리에 고리가 있었으며 머리를 자루에 묶을 때 밧줄을 이 고리를 통해서 끌었다. 도끼는 이 고리 덕분에 모아서 걸 수 있었다.
  • 냄비 - 손잡이를 가진 도구였으며 발전된 공예술의 증거라고 본다.
  • 보석류 - 맴돌이형인 전형적인 것이었는데 보석으로, 아니면 옷을 꾸미는 데에 쓰였다.
  • 철부 - 이 도구들은 철기 시대 후기 때 나타났고 고대 로마에서는 널리 퍼졌다. 오늘날까지도 사용되어 있다.
  • 머리
  • 손잡이
  • 손잡이의 구멍
  • 철모
  • 철부
  • 도끼 머리

애니메이션

내레이션

인류의 역사는 한 기간 동안 사용했던 도구의 재료, 그리고 그 도구를 만드는 기술에 따라서 고고학적 시대로 나눌 수 있다. 역사적 시대와 대조적으로, 고고학적 시대는 뚜렷한 경계가 없고 지방에 따라서 다를 때도 있다. 어떤 도구의 발전을 살펴보면서 인류 역사의 발전에 대해서도 사실적인 모습을 알아보는 것도 가능하다.

첫째 고고학적 시대는 석기 시대라고 부르는데 초기 구석기 시대, 중석기 시대, 또한 신석기 시대를 포함한다.

초기 구석기 시대 때, 주로 깎아 내서 그의 한 조각을 썼다. 이 시대의 가장 중요한 도구는 다능한 주먹도끼였다.

중석기 시대 때, 돌을 연마하는 방법이 생겼지만 이 기술은 신석기 시대 동안만 이 기술이 제일 정교한 정도에 이뤘다.

신석기 시대 공예자가 만든 제일 발달된 것들 중에서 구멍이 있는, 연마된 돌도끼였다.

석기 시대의 다음으로, 다양한 금속을 쓰기 시작하는 시대들이 왔다. 재료는 도구를 만드는 데에 처음의 우세한 것은 , 그후 동의 합금인 청동, 그리고 마지막으로 였다.

외치라는 이름을 받은 아이스맨동기시대, 아니면 금석병용시대에 살았는데 벌써 동으로 만든 도구들을 사용했다.

최초의 동 합금은 주석 청동이었는데 동에 주석을 넣어서 만들어졌다. 청동기 시대 후기에 널리 쓴 도구는 통을 가진 도끼였다.

청동기 시대 후로 고고학적 철기 시대가 왔는데 역사적은 중세 시대가 시작됐을 때쯤 끝났을 것이다. 그러나 이 날짜, 또한 문화적 내용은 지방에 따라서 다르다는 것은 중요하다. 이 시대 때, 도구들은 주로 철로 만들어졌다. 이 시대부터 쓰이는 철 도끼는 오늘날까지도 제일 흔한 도구들 중에서 하나다.

관련 엑스트라

신석기 시대의 정착지

신석기 시대의 혁명적 진보의 결과로서 사람들은 최초 지속적인 정착지가 생겼다.

구석기시대의 동굴

인간의 역사의 최초 주거는 그 시대 사람들의 생활에 대해 많은 정보를 제공한다.

아이스맨, 외치

아마 금석 병용 시대 때 살았던 사람의 미라는 알프스 산맥의 한 빙하에서 발견되었다.

노아의 방주

성서에 따르면, 노아는 하나님에게서 홍수가 오니까 가족들과 동물을 구하기 위해서 선박을 지으라는 명령을 받았다.

돌멘 (하네배드)

현재 네들란드에 위치하는 특별한 돌멘들은 약 5000년 전에 만들어졌다.

호모 사피엔스의 확산

'지혜로운 사람'은 아프리가에서 유래했고 다른 대륙들까지 점점 분산되었다.

털매머드

오늘날도 사는 코끼리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장비류 동물인데 선사시대 사람들이 자주 사냥하였다.

인류진화

뇌하고 두개골은 인류진화 동안 커다란 변화를 겪어 왔다.

유럽의 거석문화

거대한 석괴로 구성된 건물들은 몇 천년전에 달하는 유물들인데 거석문화의 기념물이다.

스톤헨지 (그레이트브리튼, 청동기시대)

영국의 전세계에서 잘 알려져 있는 표석은 고고학자들에게 오늘날도 미스터리다.

고고학 발굴 (반지하식 집)

넓은 공사 현장은 고고학자들에게 인공물을 찾을 기회, 동시 큰 작업을 제공한다.

우르의 도시 (기원전 3천년)

유프라테스 강 옆에 위치한 고대 도시는 중요한 수메르 중심지였다.

철야금학 (초급)

원자재의 철은 철 제철소에서 철광석으로 만들어진다.

철야금학

제철소에서는 철광석으로 철이 만들어진다.

호모 에렉투스

"직립 원인"은 이미 도구를 사용했고 불을 피울 수도 있었다.

이집트의 피라미드 (지가, 기원전 26세기)

기자 네크로폴리스의 피라미드들은 고대 세계의 불가사의 중에 하나뿐으로 아직도 남아 있다.

지구라트 (우르, 기원전 3천년)

지구라트는 고대 메소포타미아에서 신전으로 사용된 피라미드식 건물이었다.

금속

금속 원자는 규칙적인 격자 구조를 구성한다.

중세 때의 대장간

대장장이의 직업은 역사상 최초 직업 중의 하나로서 중세 시대 때 더욱 중요해졌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