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드 하빌랜드 DH 106 코멧 (1949년)

드 하빌랜드 DH 106 코멧 (1949년)

드 하빌랜드라는 영국 회사가 지은 이 비행기는 세계의 최초 대량 생산의 민간 제트 여객기였다.

기술

검색어

비행기, 코멧, 비행, 제트 엔진, 승객, 여객 운송, gázturbina, 재앙, 항공 재해, 사고, 공기압, 현대 시대, 교통, 발명

관련 엑스트라

장면

DH 106 코멧

드 하빌랜드 항공 회사라는 영국 회사가 만든 드 하빌랜드 DH 106 코멧은 최초 대량생산의 비행기이자 첫째 터보제트 엔진에 의해 이동시킨 여객기이기도 했다. 이 여객기의 원형은 처녀 비행1949년에 했으며 영국해외항공(BOAC)이 운영한 최초 정기 항공편은 3년 뒤, 1952년에 완성되었다.

이 비행기는 획기적인 일부를 여러 갖고 있었고 민간 항공에게 완전히 새로운 것들이었다. 이 여객기는 대중들에게 매우 인기있었고 작동이 경제적이게 보였기 때문에 코멧은 밝은 미래가 있을거라고 예상되었다. 그러나 사고들 때문에 이 미래를 이루지 못하게 되었다. 더욱이, 경쟁자인 미국 제조자사들도 우세해지고 있었다.

구조

  • 조종석
  • 몸통 - 얇은 금속 외판으로 구성되었고 디자인이 깨끗했다. 화물 적재실은 기체의 아랫부분에 위치했다.
  • 날개 - 큰 부등변 사각형 날개는 밑부분에 붙여 있었다.
  • 제트 엔진 - 각 날개 뿌리에 두 대의 엔진이 내장되어 있었다.
  • 공기 노즐
  • 창문 - 원래 직사각형이었지만 사고 후에 검토해서 오류의 원인을 찾으니 타원형으로 바꿨다.
  • BOAC - 주로 영국해외항공이 사용한 여객기였다.
  • 이착륙 장치
  • 에일러론
  • 날개
  • 배출구
  • 수직 안정 장치
  • 방향타
  • 승강타 조종
  • 객실 - 고도에, 낮은 바깥 기압과 균형을 이루기 위해서 여기에서는 압력을 더 커지게 했다.

당시 다른 비행기와 비교해봐서, 코멧은 객실이 더 넓었고 창문들이 더 컸으며 자리 및 상이 편했다. 차갑거나 뜨거운 음식을 대접하기 위해서 부엌도 갖고 있었고 여성이나 남성에게 따로따로 이용할 수 있는 화장실도 생겼다.

승객들에게 가장 놀라운 것은 아마 비행기의 조용함이었다. 객실이 방음 장치가 되어 있었고 제트 엔진에도 소리가 못나가게 하는 디바이스가 지어졌다. 비행은 순조로웠고 승객들은 진동을 별로 느끼지 않았다. 프로펠러 항공기의 경우에는 이런 것들이 없었다. 아울러, 코멧은 동시 비행기에 비해 같은 거리를 50%로 빠르게 갈 수 있었다.

기압 변화

  • 기압: 100 kPa
  • 기압: 19 kPa
  • 객실내의 기압: 100 kPa
  • 객실내의 기압: 79 kPa

편리하고 경제적인 코멧은 디자인이 깨끗했으며 1952년의 최초 정기 항공편은 미래 성공의 표식으로 여겨지게 되었다. 그러나 이미 첫년 동안 심한 사고들이 났다.

처음 두 차례의 사고는 아마 조종사의 탓이었지만 세번째는 건설적 오류였다. 이 마지막 사고 때문에 그후 코멧은 기상 레이더를 지니게 되었고 조종용 멍에는 인위적 느낌 장치 (Q 느낌 장치)로 발달되었다. 너무나 유감스럽게도, 1954년에 또 항공기 참사가 일어났다. 두 대의 비행기는 지중해로 추락해서 승객이 다 사망했다. 결과적으로, 그 여객기들은 당장 퇴역되었고 생산도 일시적으로 멈췄다.

비행기 자체들을 회수하고 나서 철저히 검토했다. 기체는 특별한 압력 검사를 받았다. 이 덕분에 참사는 좋지 않게 내장된 창틀과 응력 집중으로 인해 직사각형 창문의 모서리 부분에 생기는 피로 균열 때문에 일어났다고 밝혀졌다. 그러니까 직사각형 창문은 원형으로 대신되었고 기체 및 날개의 구조는 강화시켰다.
코멧이 당한 참사, 그리고 그것을 바탕으로 한 계속되는 개발은 다른 비행기 제작업자들에게도 귀중한 교훈으로 여겨졌다.

다양한 창문 유형에 가하는 기압 변화의 효과

  • 직사각형 창문 - 객실 내의 계속되는 압력을 가하는 것과 감압하는 것으로 인해 창문의 모서리에서 피로 균열이 나타났다.
  • 원형 창문 - 사고들이 난 후에, 비행기의 직사각형 창문을 타원형 창문으로 바꿨다. 그러므로 창틀 주변의 기계적 응력을 줄일 수 있었다.

대기 속에서 올라갈수록 기압이 낮아진다: 순항 고도 (약 만미터 높이)에서는 지반면에서 측정한 압력에 비해 4분의 1이나 5분의 1정도로 내려간다.

결과적으로, 객실 내의 더 큰 기압은 객실의 벽 내면압력을 행사한다. (객실 내의 기압은 지속되지 않아도 감소의 정도는 사소하다.)

더욱이, 만 미터 높이에서는 외기 기온은 -40 °C정도이니까 객실 벽의 외부식는다. 그러나 비행기의 고속 때문에 일어나는 마찰은 완전히 반대 작용을 한다. 즉, 비행기 외부따뜻하게 한다.

이 요인들을 이륙착륙 때 비행기에 가하는 다른 물리력과 함께 다 고려한다면 기체날개극심한 물리력을 참을 수 있도록 되도록 큰 정도의 내구성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 분명하다. 직사각형 창문의 모서리에 가하는 압력은 비행기에 가하는 물리력의 효과였는데 이것이 발달하고 있었으니까 피로 균열이 생겼다. 타​원형 창문이 있다면 객실의 모양 변화 덕분에 이 가하는 물리력이 사소해진다.

애니메이션

  • 조종석
  • 몸통 - 얇은 금속 외판으로 구성되었고 디자인이 깨끗했다. 화물 적재실은 기체의 아랫부분에 위치했다.
  • 날개 - 큰 부등변 사각형 날개는 밑부분에 붙여 있었다.
  • 제트 엔진 - 각 날개 뿌리에 두 대의 엔진이 내장되어 있었다.
  • 공기 노즐
  • 창문 - 원래 직사각형이었지만 사고 후에 검토해서 오류의 원인을 찾으니 타원형으로 바꿨다.
  • BOAC - 주로 영국해외항공이 사용한 여객기였다.
  • 이착륙 장치
  • 에일러론
  • 날개
  • 배출구
  • 수직 안정 장치
  • 방향타
  • 승강타 조종
  • 객실 - 고도에, 낮은 바깥 기압과 균형을 이루기 위해서 여기에서는 압력을 더 커지게 했다.

내레이션

드 하빌랜드 항공 회사라는 영국 회사가 만든 드 하빌랜드 DH 106 코멧 1은 최초 대량생산의 비행기이자 첫째 터보제트 엔진에 의해 이동시킨 여객기이기도 했다.
그러니까 비행 역사 속에서는 중대한 사건으로 여겨진다.

코멧의 최초 정기 항공편 1952년에 실시되었는데 런던에서 이륙하고 요하네스버그로 날아갔다.

코멧은 디자인이 깨끗했으며 다른 여객기보다 빠르고 편리했다. 또, 이용이 경제적이고 밝을 미래를 바라보고 있었다. 그러나 건설적 오류 때문에 사고가 여러 차례 났다.

하빌랜드 항공 회사는 결점을 보완하고 안전적인 민간 항공을 위한 길을 닦아줬는데도 이런 발달된 코멧은 미국 생산 회사와 더 이상 경쟁할 수 없었다.

관련 엑스트라

항공술의 역사

중세 때부터 이어지는 항공술 역사를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공항

공항은 비행에 필요한 시설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터보제트는 어떻게 작동할까요?

터보제트 엔진의 작동에 대한 애니메이션이다.

진공청소기는 어떻게 작동할까요?

진공청소기는 부분 진공을 만들어서 들어오는 고압 공기에 의해 먼지를 빨아올린다.

콩코드 (1969년)

최초 초음속 여객기는 1976년에 처음 취향했다.

에어버스 A380 (2005년)

2층으로 되고 넓은 기체를 갖고 있는 이 비행기는 500 명 이상의 승객을 나를 수 있다.

봄바디어 CRJ200 (1991년)

이 작은 여객기는 속도, 편리 및 경제작동을 기본으로 해서 만들어졌다.

보잉 787 (1969년)

점보 제트기는 제일 이름난 비행기 중의 하나다.

수송망

주요 항공로, 물길, 육로, 그리고 교통 중심지를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