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알레시아 전투 (기원전 52년)

알레시아 전투 (기원전 52년)

베르킨게토릭스가 지킨 알레시아의 이 갈리아 도시는 기원전 52년에 율리우스 카이사르의 로마 군대의 포위 작전을 당했다.

역사

검색어

알레시아, 알레시아 전투, 버신 제토 릭스, 줄리어스 시저, 갈륨의, 전투, 전쟁, Római Birodalom, 로마 인, 부르고뉴, 갈리아, 지방, 오랜 기간, 포위 공격 엔진, 공성 링, 도시, 연합군, 방어 링, 프랑스, 요새, 기병대, 군대, 이력, 유물

관련 엑스트라

장면

알레시아 전투

  • 알레시아의 도시
  • 갈리아 기병대
  • 갈리아 협력자
  • 로마 군대
  • 내부 포위 고리
  • 외부 방어용 고리
  • 갈리아인

전투의 과정

  • 알레시아의 도시
  • 갈리아 기병대
  • 갈리아 협력자
  • 로마 군대
  • 내부 포위 고리
  • 외부 방어용 고리
  • 갈리아인

내레이션

단계 1 (기원전 52년)

갈리아전쟁 때, 가장 결정적 전투들 중의 하나는 알레시아의 지역에서, 현재 버간디라는 도시의 근처에서 싸우게 되었다. 게르고비아 전투를 이긴 후, 베르킨게토릭스(Vercingetorix)라는 반란을 지도한 갈리아의 족장은 여기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로마 장군인 율리우스 카이사르는 군대를 요새를 공격하러 나가게 했다.

단계 2 (기원전 52년)

율리우스 카이사르는 게르고비아 전투 때 당한 패배를 잘 생학하고 나서 이번에 일반적인 성벽 포위를 하기로 했다. 탈출을 예방하기 위해 알레시아의 도시 주변에서 성곽을 짓게 하고 투석기를 늘어서게 하였다.

단계 3 (기원전 52년)

식량공급이 아주 많이 작아지므로 기아의 위협을 받고 있기 때문에 요새 안에 있는 사람들은 로마의 포위를 뚫고 나아가 봤다. 그런데 이 시도들이 다 실패해서 전달자들조차 나갈 수가 없었다.

단계 4 (기원전 52년)

결국, 갈리아인들은 로마의 줄의 가장 약한 점을 찾아 한 난폭한 공격 때 기병대의 일부가 강화된 벽을 넘어서 나갈 수 있게 되었다. 이 빨리 이동하는 부대는 원병에게 상황에 대한 적당한 정부를 전할 수 있었다.

단계 5 (기원전 52년)

카이사르는 포위작전을 그만둘 생각도 없고 두 적군 사이에서 갇지고 싶어하지도 않았기 때문에 군인들에게 두번째 성곽을 지으라고 명령을 내렸다. 이것은 갈리아인들의 원병으로부터의 보호를 위한 것이었다.

단계 6 (기원전 52년)

사료에 따르면 약 10만 명 정도가 된 원병은 기병대의 장군과 같이 알레시아에 돌아왔다. 카이사르는 도 성곽 고리 사이에 갇히게 된 부대를 다시 차렸다.

단계 7 (기원전 52년)

로마와 갈리아는 치열하게 싸웠다. 카이사르의 부대는 요새 안에 남아 있었던 군사들의 공격도 겪고 외부에서는 이제 도착한 원병의 공격을 당했다. 게다가, 갈리아 군사들은 로마 방어의 약점을 알아내서 거기로 집중했다.

단계 8 (기원전 52년)

전투에 질 모양이었는데 카이사르는 나머지 부대를 나아가게 했고 그들의 용맹스러운 싸움 덕분에 결국 이겨냈다. 갈리아의 원병은 철수해 버렸으며 베르킨게토릭스는 항복하고 말았다.

관련 엑스트라

고대 로마 포위 기계

고대 로마 정북자들은 요새를 공격할 때 효과적이게 사용할 수 있는 포위 기계를 갖고 있었다.

알레시아 (프랑스, 기원전 1세기)

베르킨게토릭스가 지킨 알레시아의 이 갈리아 도시는 기원전 52년에 율리우스 카이사르의 로마 군대의 포위 작전을 당했다.

로마 군인 (기원전 1세기)

고대 로마 군대의 용병들은 좋은 훈련을 받았고 최신의 무기를 갖춘 군인들이었다.

고대 로마 군영

로마 제국이 확대하면서 새로 정북한 영역에서 군영이 세워지곤 했다.

고대 로마 보병대의 작전

로마군단의 구성원들은 군사 전략의 달인이었다.

고대 로마 제국의 속주 및 정착지

고대 로마 제국의 몇세기를 흐르는 역사를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카데시 전투 (기원전 1285년)

고대 동양 역사상 가장 큰 전투는 결과를 내놓지 못한 싸움이었다. 이집트인과 히타이트족이 전쟁을 했다.

카탈라우눔 전투 (451년)

플라비우스 아에티우스라는 로마 장군이 이끌어간 로마 군대는 아틸라의 훈족 군대를 멈추게 했다.

로마의 검투사 (2세기)

검투사는 고대 로마 경기장에서 서로, 아니면 야생동물과 싸우면서 관객들을 즐겁게 해주는 전투원이었다.

역사적 지형학 (전투, 세계사)

백지도에서 세계사의 유명해진 전투의 현장을 표시하십시오.

자마전투 (기원전 202년)

스키피오의 로마 군대는 아프리가에서 일어난 제2의 카르타고 전쟁 때 한니발의 카르타고 군대를 패배시켰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