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마케도니아의 포위 작전용 탑 (기원전 4세기)

마케도니아의 포위 작전용 탑 (기원전 4세기)

알렉산드로스 대왕의 군대는 요새를 공격하려고 했을 때 포위 작전용 탑을 잘 이용했다.

역사

검색어

마케도니아, 공성 타워, 마케도니아 포위 탑, 알렉산더 대왕, 전투, 전쟁, 가동교, 건물, 구조, 오랜 기간, 수비 벽, 포위 작전용 기계, 페르시아 제국, 전사, 마케도니아 제국, 군사 작전, 기원전 4세기, 밀레토스, 소아시아, 유물, 이력, 방어, 안전, _javasolt

관련 엑스트라

장면

포위 탑

  • 수비 벽
  • 파괴된 송수로
  • 채운 도랑
  • 공성 타워
  • 비탈길
  • 포위 작전용 사다리
  • 노포
  • 투석기

구조

  • 구동 바퀴
  • 도개교
  • 보호된 층
  • 난간
  • 사다리
  • 젖은 가죽
  • 비탈길

작동

애니메이션

  • 구동 바퀴
  • 도개교
  • 보호된 층
  • 난간
  • 사다리
  • 젖은 가죽
  • 비탈길

밀레토스의 포위 작전

탑 위에서 보는 경치

벽에서 보이는 경치

내레이션

중요한 도시들은 이미 고대 시대 때 방어용 벽으로 둘러싸여 있었다. 그런 요새 같은 구조를 공격하려고 하는 누군가가 벽을 부수거나 피하도록 새로운 장치, 소위 포위 기관이 필요했다. 멀리에서 공격했을 때 투석기는 효과적이긴 했지만 궁극적 성공을 이루기 위해 벽에 되도록 가까이 가야 했다. 이런 목적으로 성곽 공격용 사닥다리, 공성망치, 또한 포위 탑이 이용되었다. 포위 탑의 사용에 대한 최초 기록은 아시리아 사람들과 관련이 있는데 나중에 다른 민족, 예를 들어서 마케도니아도 이런 기구를 썼다.

포위 탑의 기능은 전사들을 안전적으로 포위하려는 장소까지 나르고 성곽을 공격할 때 보호를 제공하는 것이었다. 포위 탑은 높고 여러 층으로 된 구조였다. 대부분의 경우에 바퀴가 있는 차대 위에다 지어졌다. 탑 위로 올라가는 데 사다리가 쓰였으며 벽에 도개교가 얹혔다. 이를 통해서 군인들은 벽, 즉 요새 안으로 들어가서 도시나 성 안까지 갈 수 있었다. 군인들을 지키도록 포위 탑은 적어도 세 면에서 을 가졌다.

이런 탑의 건축 재료는 일반적으로 나무였기 때문에 포위를 당하는 사람들을 많은 경우에 불을 질러 봤다. 불이 탄 화살을 쏘거나 방화의 발사체를 던지기도 했다. 그러니까 포위 탑은 예를 들어서 젖은 가죽 같은 내화재료로 덮여 있는 것이 흔했다.

관련 엑스트라

마케도니아 제국

전설적인 장군이자 통치자인 알렉산드로스 대왕은 막대한 제국을 세웠다.

마케도니아 보병 (기원전 4세기)

고대 마케도니아 왕국의 군인들은 무서운 전사들이었다.

페르시아 전사 (기원전 5세기)

실력이 뛰어난 궁수들은 페르시아 군대의 무서운 구성원들이었다.

고대 로마 포위 기계

고대 로마 정북자들은 요새를 공격할 때 효과적이게 사용할 수 있는 포위 기계를 갖고 있었다.

고대 인도 전투 코끼리

고대 인도 전투 코끼리는 전쟁터에서 '전차'로서 이용되었다.

그리스와 마케도니아의 밀집해 있는 집단

밀집해 있는 집단은 그리스 중보병대의 군사적 대형이었다.

전설적인 고대 제국

역사가 흐르면서 수많은 전설적인 제국이 세워졌다.

가우가멜라전투 (기원전 331년)

전술적 걸작으로 여겨진 이 전투는 알렉산더 대왕이 페르시아를 상대로 결정적인 승리를 의미했다.

페르시아 군주 (기원전 5세기)

고대 페르시아 군주들은 제국의 크기, 또한 재산으로 유명해졌다.

아르키메데스의 군사적 발명품 (기원전 3세기)

아르키메데스는 고대 시대의 가장 뛰어난 과학자 중에서 하나로서 군사적 발명품들도 훌륭했다.

트로이의 목마

호머의 서사시에 따르면 오디세우스의 전략으로 인해 트로이가 무너졌다.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발명품, 포위 작전에 쓰이는 기구

레오나르다는 예술 대가일 뿐만 아니라 성취한 공병이기도 했다.

이수스 전투 (기원전 333년)

이 전투 때, 마케도니아 군대는 다리우스3세가 지도한 페르시아 군대에 대한 압승을 쟁취하였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