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가우가멜라전투 (기원전 331년)

가우가멜라전투 (기원전 331년)

전술적 걸작으로 여겨진 이 전투는 알렉산더 대왕이 페르시아를 상대로 결정적인 승리를 의미했다.

역사

검색어

가우가멜라전투, 알렉산더 대왕, 알렉산데르 3세, 다레이오스 3세, 기원전 331년, 가우가멜라, 마케도니아 제국, 페르시아 제국, 페르시아인, 마케도니아인, 그리스인, 지골, 장갑보병, 궁수, 전쟁용 마차, 그리스 첩, 보병, 기병대, 베수스, 파르메니온, 마제에우스, 전투 코끼리, 기원전 4세기, 군사 작전, 전투, 전사, 병법, 전술, 이력, 유물, 이라크

관련 엑스트라

장면

가우가멜라

  • 그리스 - 마케도니아 군대
  • 페르시아 군대

알렉산더 3세페르시아 제국을 정복하는 것을 목표로 전설적인 군사 작전을 시작했다. 두 나라 간의 결정적인 전투가우가멜라 주변의 평야에서 실시되었다. 알렉산더의 전술적 걸작으로 자주 불리는 이 전투는 힘균형에도 불구하고 마케도니아의 승리로 끝났고 같지않은 페르시아 제국의 운명은 결정되었다.

페르시아 왕은 전쟁터를 떠나 도망치려고 했는 알렉산더는 뒤쫓기 시작했다. 1년 뒤, 박트리아의 태수였던 베수스는 다리우스를 잡고 죽였다. 알렉산더는 존경한 적의 사망에 대한 소식을 듣자 시신을 페르세폴리스로 보내고 군주가 받아야 할만 한 의식대로 묻었다. 다른 한편으로, 살인자인 베수스는 학대 때문에 심한 처벌에 직면해야 했다.

그리스 - 마케도니아 군대

  • 방어적 좌측 (파르메니온)
  • 사선의 팔랑크스
  • 뒷보조의 팔랑크스
  • 공격적 우측 (알렉산더 대왕 및 기병대)

중기병대

알렉산더 대왕이 이룬 승리에 중기병대, 그리스어로 Hetairoi는 큰 역할을 했다. 마케도니아 귀족 가족들의 아들들로 구성되는 참 정예 부대원이었다. 전투에 나갈 때, 명령을 항상 직접 알렉산더 왕에게서 받았다.

페르시아 군대

  • 좌측 (기병대, 베수스)
  • 마차 (다리우스 3세) 및 전투 코끼리
  • 페르시아 보병대
  • 우측 (기병대, 마제우스)

고대의 전차

전투용 코끼리의 이용은 기원전 2천년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페르시아인들은 이것을 아마 인도인에게서 배웠을 것이다. 마케도니아와 싸웠을 때, 가우가멜라전투 때 15마리가 쓰였다. 이 동물들의 나타남 때문, 전투 시작 전의 저녁에 알렉산더도 포보스라는 두려움의 신에게 제물을 바쳤다.

전투의 과정

  • 방어적 좌측
  • 사선의 팔랑크스
  • 뒷보조의 팔랑크스
  • 공격적 우측
  • 좌측
  • 마차와 전투용 코끼리
  • 페르시아 보병대
  • 우측

마케도니아의 사선의 팔랑크스는 페르시아 군대를 향해 공격을 시작했다. 페르시아 군대의 마차하고 전투 코끼리들은 막을 수가 없었다.

페르시아 좌측이 둘러싸는 동작을 시도했는데 실패했으며 알렉산더 대왕과 중기병대는 페르시아의 약점을 잡아 계속갈 수 있었다.

페르시아 군대의 일부는 마케도니아의 팔랑크스를 통과할 수 있고 마케도니아의 막사까지 갔다. 페르시아의 기병사들은 마케도아니아의 좌측을 공격했다.

알렉산더의 기병대는 뒤쪽에서부터 페르시아 군대를 공격했다. 다리우스는 자기가 타는 마차에서 기사를 잃어버린 후 도망쳤다.

내레이션

마케도니아의 사선의 팔랑크스는 페르시아 군대를 향해 공격을 시작했다. 페르시아 군대의 마차하고 전투 코끼리들은 막을 수가 없었다.

페르시아 좌측이 둘러싸는 동작을 시도했는데 실패했으며 알렉산더 대왕과 중기병대는 페르시아의 약점을 잡아 계속갈 수 있었다.

페르시아 군대의 일부는 마케도니아의 팔랑크스를 통과할 수 있고 마케도니아의 막사까지 갔다. 페르시아의 기병사들은 마케도아니아의 좌측을 공격했다.

알렉산더의 기병대는 뒤쪽에서부터 페르시아 군대를 공격했다. 다리우스는 자기가 타는 마차에서 기사를 잃어버린 후 도망쳤다.

관련 엑스트라

아크로폴리스 (아테네, 기원전 5세기)

아테네에 있는 아크로폴리스는 세계의 가장 유명한 성채 중에 하나인데 페리클레스 시대...

고대 로마 군영

로마 제국이 확대하면서 새로 정북한 영역에서 군영이 세워지곤 했다.

크노소스궁전 (기원전 2천년)

고대 크레타의 가장 큰 청동기시대 복합 건축은 아마 미노스 문명의 중심지였다.

자마전투 (기원전 202년)

스키피오의 로마 군대는 아프리가에서 일어난 제2의 카르타고 전쟁 때 한니발의...

고대 올림픽 대회

고대 올림픽 대회가 어떻게 시작되었는지, 근대에 다시 어떻게 되살리게 되었는지 알아봅시다.

메소포타미아 문명의 발명품 (기원전 3천년)

간단함에도 획기적인 이 발명품들은 오늘날까지도 이용되어 있다.

지구라트 (우르, 기원전 3천년)

지구라트는 고대 메소포타미아에서 신전으로 사용된 피라미드식 건물이었다.

고대 인도 전투 코끼리

고대 인도 전투 코끼리는 전쟁터에서 '전차'로서 이용되었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