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구입하기

수량: 0

전체: 0,00

0

베오그라드 포위 작전 (1456년 7월 4일-22일)

베오그라드 포위 작전 (1456년 7월 4일-22일)

15세기 때의 오스만-헝가리 전쟁의 큰 전투였다. 전세계적으로 성당에서 12시에 우는 종소리는 오늘날까지도 이 전투를 기념한다.

역사

검색어

Nándorfehérvár, 베오그라드 전투, Hunyadi, 메 메드 II, 전투, 승리, Szilágyi Mihály, 카피스트라노, 터기-헝가리, 정오 때의 종소리, 요새, 포위 작전, 벨의 소리, 터키, 십자군, 군대, 캠프, 다뉴브 강, 사바, 오랜 기간, 중세, 이력

관련 엑스트라

장면

관련 엑스트라

오스만 병사

오스만 제국의 군대는 예니체리 (용병), 그리고 스파히 (봉신 기사)로 구성되었다.

오스만 술탄 (16세기)

오스만 제국을 지도하는 사람은 술탄이라고 했는데 사활의 장이라고 믿어졌다.

베오그라드 (15세기)

베오그라드의 성은 헝가리 국경의 요새 사슬의 중요한 구성원이었다.

대포의 작동 (18세기)

대포는 근대사의 중요한 무기였는데 배 위에서도 땅 위에서도 잘 쓸 수 있었다.

중세 때의 왕궁 (비셰그라드, 헝가리, 15세기)

이 위대한 궁전을 카로이 1세 왕이 지으라고 했는데 건설은 마차시 1 세 (마티아스 코르비누스)의 통치 기간 때...

왕가의 연회 (15세기)

마티아스 코르비누스 (헝가리어로 후녀디 마차시)의 두번째 부인은 아라곤의 비어트릭스였다.

15세기 때의 헝가리 군대 (보병대)

마티아스 코르비누스 (헝가리어로 후녀디 마차시)의 흑군이라는 부대에서 보병대가 주력부대 중의 하나였다.

15세기의 헝가리 군다 (기병대)

마티아스 코르비누스의 흑군이라는 군대는 주요 일부가 기병대였다.

헝가리 침입자의 전술 (9-10세기)

헝가리 경기병의 전술은 후퇴한 척해서 상대 부대를 공격하라고 유혹하는데 결국 되돌아오고 그 부대를 둘러쌌다.

헤이스팅스 전투 (1066년)

전투는 정복자 윌리엄의 노르만군이 영국 군대를 패배시킨 것으로 끝났다.

바르나 전투 (1444년)

울라슬로 1 세 헝가리 왕은 오스만 제국과 싸운 전투 동안 패배를 당하고 말았다.

모하치 전투 (1526년 8월 29일)

오스만 군대에 의해 당한 패배는 헝가리 역사의 한 시대를 마친 거대한 사건이었다.

무히 전투 (1241년 4월 11일-12일)

헝가리가 몽골 부대에 의해 당한 대배는 여러 나쁜 결정의 결과였다.

Historical topography (battles, Hungarian history)

Place the sites of notable battles in Hungarian history on a...

불타는 바퀴

에게르 요새를 지킨 사람들은 한 살인 무기를 발명했다. 화약과 기름으로 가득한 바퀴는 오스만 포위군들과...

레판토 해전 (1571년)

오스만 해군은 신성 동맹에 의해 큰 패배를 당했다.

사벌치(Szabolcs)의 흙 요새, 헝가리

헝가리 정복 때 옛 헝가리 부족장들 중의 하나가 쓴 흙 요새였다.

Added to your cart.